We made Korean traditional fan

5월의 마지막 날, 부산 캠퍼스에서는

한국 문화 수업이 있었어요.

1C0E1BDD-E9EA-4D61-ACCB-EDDD6CE1D268

이번 수업은 바로 전통 부채 만들기였어요.

부채를 만들기 전에 먼저 단오에 대해 공부했어요.

단오는 음력 5월 5일으로

태양의 기운이 가장 강한 날이라고 해요.

A77FC82D-3E93-4E21-AB44-03A98A1BF11F

그리고 신이 오는 날이어서

단오제라는 제사를 지내요.

이 제사는 올해 벼와 채소들이

잘 자라게 해달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어요.

2BBC1E8D-26F9-469F-9A19-F6DEA61835CC단오에는 부채를 선물하는데요.

무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잘 보내길 바라는

마음을 담아서 부채를 선물해요.

6C709625-19F8-4C02-83EC-EB94B4D57D35

아름다운 부채춤도 감상했어요.

그리고 부채를 만드는 과정을 함께 봤어요.

부채를 만들 때는 정말 많은 정성이 필요해요.

AE32A159-E3E8-4511-93EB-083D2310A65D.jpeg

그리고 부채를 예쁘게 꾸며주는

전통 문양에 대해서도 공부했어요.

본격적으로

어떤 부채를 만들 것인지 생각해보기로 했어요.

AFF56F08-74D1-4C02-BF20-C553EF5D1D9C

그 다음 신중하게 부채의 밑그림을 그렸어요.

5D3F6A26-86FD-4F65-BEB4-EB33707A68E7.jpeg

그림을 그리거나 전통 문양을 오렸어요.

5B8DE412-D126-41B8-9A32-A7FFEA2C85CF.jpeg

그리고 대나무 살에 풀을 꼼꼼하게 발라서

한지를 붙였어요.

591EE869-1DC4-48F0-B045-282399AB6874.jpeg

풀을 말린 후에

그림이나 원하는 문양으로 부채를 꾸며줬어요.

그리고 동그랗게 부채를 잘랐어요.

그리고 부채의 테두리에

얇고 긴 한지를 붙여 마무리하고

손잡이를 끼웠어요.

EA5A95F3-5ACF-40B4-BC9B-DE426154463B

짜잔~

학생들만의 개성 넘치는 부채들이 완성됐어요.

D0BA4D9A-2881-4C2B-804F-1C836C5D7276

만드는 방법이 생각보다 어렵고 복잡했지만

그래도 예쁜 부채를 완성해서 뿌듯했어요.

이번 여름에는 직접 만든 전통 부채로

무더운 여름을 잘 보낼 수 있을 것 같아요!

모두 수고했어요.☺️